반응형

     

    롯데백화점 부산 광복점과 아쿠아몰, 엔터테인먼트동이 6월 1일부터 잠정적으로 영업을 중단한다고 해서 논란이 되고있습니다. 부산시는 31일 이 상업시설들에 대한 임시사용 승인 기간을 추가로 연장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는데요 그 이유가 궁금해져서 찾아봤습니다. 

     



    2009년부터 순차적으로 임시사용승인을 받아 영업해온 이 시설들의 승인 기간이 이날 만료됩니다. 이에 따라 이 시설들에 입점한 800여 개 점포가 무기한 문을 닫게 돼 이곳에서 일하는 직원 3000여 명이 졸지에 일자리를 잃을 위기에 처했는데요.  부산시는 롯데쇼핑이 옛 부산시청 터에 이 시설들과 함께 랜드마크로 건립하기로 한 롯데타워 사업이 지지부진한데다 업체 측 추진 의지도 미약해 상업시설만 활용하도록 놔둘 수는 없다는 이유로 영업중단을 결정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부산지역 롯데백화점 광복점의 임시사용 승인 기간이 끝나면서 다음달부터 백화점 영업이 어렵게 됐다. 부산시는 부산롯데타워의 경관 심의 일정이 늦어졌고 롯데 측의 추가 자료 제출과 내부 검토 등을 거치다 보니 임시사용 연장 승인도 불가피하게 지연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롯데 측은 우선 1일을 정기휴점으로 지정해 놓고 막판까지 연장 승인에 총력을 다할것이라고 하는데요 롯데 광복점의 임시사용 승인 기간이 이날까지로 만료돼 시의 추가 연장 승인을 받지 못했습니다.

     

    롯데쇼핑이 롯데 광복점의 임시사용 승인 연장을 위해 실시계획인가를 요청했지만, 시가 보완할 것을 통보했고 롯데 측의 추가 자료가 아직 접수되지 않았습니다. 이날까지 임시사용 승인 연장이 나지 않으면서 결국 다음 달 1일부터 롯데 광복점이 영업을 못 하게 됐습니다.  김광회 도시균형발전실장은 “부산롯데타워와 관련해 롯데 측의 진정성 있는 태도와 자료 등을 보완 요청했는데, 접수되지 않았으며,시 내부 검토와 보고 절차 등을 고려했을 때 31일 연장 승인이 어렵다”며 “이른 시일 내 연장 승인과 관련해 검토할 것”이라고 합니다. 

    롯데쇼핑 측은 우선 1일을 롯데백화점 광복점의 정기휴점일로 정하고 마지막까지 연장 승인에 총력을 다할 방침입니다. 롯데쇼핑 관계자는 “시에 부산롯데타워 건립에 관한 진정성을 재차 확신시켜 임시사용 승인 문제를 해결하도록 노력할 예정”이라며 “롯데가 시민을 위해 부산롯데타워를 계획대로 잘 진행하고 시와도 잘 소통해 부산의 랜드마크를 완성하겠다”고 했습니다 롯데 측은 2009년 12월 백화점동을 시작으로 2010년 아쿠아몰동, 2014년 엔터테인먼트동에 대한 임시사용 승인을 받아 영업을 시작했다. 이후 8회에 걸쳐 임시사용 연장 승인을 받았다. 백화점과 마트 등에서 근무하는 직원은 총 3300여 명으로 입점 매장 수는 970여 개에 달하며, 당장 임시사용 승인을 연장하지 못하게 되면 모든 매장이 문을 닫게 돼 입점한 소상공인의 피해도 불가피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부산시 경관심의위원회는 26일 열린 부산롯데타워 건립 사업을 조건부 의결했습니다

    이에 따라 롯데 광복점의 폐점도 피할 것으로 관측됐지만, 관련 절차가 늦어지면서 영업 중단이 현실화되었습니다.부산롯데타워는 지상 56층(300m), 총면적 5만3299㎡ 규모의 나선형 건축물에 고·중·저층부로 나눠 조성된다. 고층부에는 미술관과 전망대, 야외 루프트바 등이 계획돼 있다. 중층부에는 스카이라운지 익스트림스포츠 스카이워크 등이 검토되고, 저층부에는 판매시설 실내엑티비티 푸드홀 등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현재, 백화점 내에는 3300여명의 직원과 800여개의 브랜드가 입점해 있어 이들은 불안함을 호소하고 있다. 상당수의 부산 시민들은 부산시가 사용승인 허가에 고심하는 것을 공감하고있습니다. 허가받을 때만 해도 롯데는 부산 랜드마크로 만들겠다며 포부를 밝혔지만 2009년 3월 1차 첫 착공 이후 9년 넘게 공사를 진행하지 않고 상업시설만 임시사용승인을 받아 오는 듯한 모습을 보였기 때문인데요 특히 107층 규모의 타워를 약 19년 만인 2019년에 지상 56층 규모로 축소 건립하겠다고 발표해 큰 비난을 받았습니다. 올 3월 롯데는 9년 만에 2차 착공을 시작하겠다고 밝혔지만 이마저도 광복점의 승인 허가를 위해 낸 것인 듯 아직도 제대로 된 공사는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신 관련기사 더 보기 :✔️ 바로가기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storyWhaleSkin3.4">